홈으로
국립수목원, 「유용자원식물 증식 및 재배 지침서」 네 번째 연속 기획물 발간
  • 등록일2021-07-14
  • 작성자연구기획팀 / 김경신 메일보내기
  • 조회252
국립수목원, 「유용자원식물 증식 및 재배 지침서」 네 번째 연속 기획물 발간 이미지1

□ 산림청 국립수목원(원장 최영태)은 우리나라 자생 유용자원식물에 대한 증식법과 재배기술을 상세히 소개한 「유용자원식물의 증식 및 재배 지침서 4(Ⅳ)」을 발간하였다.
○ 우리나라에 분포하는 자생식물 중 관상용이나 바이오 소재용으로 활용 잠재성이 높은 유용자원식물을 대상으로 증식과 재배 및 활용 기법에 대하여 소개하고 있다.
○ 국립수목원은 2011년부터 국내 유용식물 자원들을 탐사하여 수집, 확보해 왔으며, 그 연구 성과들을 정리하여 2013년부터 유용자원식물의 증식 및 재배 지침서를 지속적으로 발간하고 있다.

□ 이번 네 번째 지침서에서는 정선황기, 매자나무, 청괴불나무, 섬쥐똥나무 등 특산식물 4종, 끈끈이장구채, 측백나무, 만병초, 정선황기, 제비붓꽃, 섬말나리, 모감주나무, 선제비꽃 등 희귀식물 8종을 비롯하여 우리나라 자생식물 34종의 재배 및 증식법에 대한 방법을 담고 있다.
○ 이 자료는 국립수목원 누리집(www.kna.go.kr) 연구간행물 게시판에서 피디에프(PDF) 파일로 누구나 무료로 내려받아 볼 수 있다.

□ 책의 구성은 자생식물에 대한 자생지 전경, 개화, 종자 사진들을 함께 종의 특성, 분포, 이용, 증식기술들을 자세히 적어 종에 대한 정보를 누구나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.
○ 또한, 식물 종별 대량증식 및 재배기술에 대해 종자의 휴면유형 및 생리·생태적 연구결과를 중심으로 이해하기 쉽게 기술하였다.

□ 이렇게 확보된 증식기술들은 기술이전 및 현장교육을 통해 적극행정으로 실천하고 있으며, 대량증식된 식물들이 다양한 수요층에 공급될 수 있도록 분양 제도에 대한 규제혁신도 실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.

□ 국립수목원 김상용 식물자원연구과장은 “우리나라 자생식물에 대한 축적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국내 농가 및 임가에 활용될 수 있도록 기술보급 및 현장적용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.”라고 하며, “앞으로도 국가 차원에서 한반도 자생식물을 대상으로 우리나라 환경에 잘 견디고, 활용도가 높은 유용자원식물을 발굴해 나가겠다.”라고 밝혔다.

첨부파일
  • [보도자료] 유용자원식물의 증식 및 재배 지침서 보도자료_최종.hwp [1.1 MB] 첨부파일 다운로드
  • [사진자료]붙임_표지 외 4컷.zip [747.1 KB] 첨부파일 다운로드
  • main.jpg [202.2 KB] 첨부파일 다운로드

  • ※ 시스템관리를 위해 15MB가 넘으면 문서뷰어가 제한 됩니다.
만족도조사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?
만족도조사선택